검색
  • 뉴스
  • 무료 팜아카데미
  • 리쿠르트
  • 인사동정
  • 팜포인트
  • TV팜도라
  • 이벤트
  • 경증 알츠하이머 최상의 치료는 '능동적 사회참여'
    스틸컷영상 | 한독,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 '기억다방'
    기사입력 : 19.05.15 06:20:23
    노병철 기자(sasiman@dailypharm.com)
    0



    의약계 모습을 스틸컷 영상으로 압축합니다.

    스틸컷 영상은 헬스케어산업 핫이슈와 사건사고, 봉사활동을 비롯한 다양한 행사 이모저모를 영상 스케치로 재구성하는 코너입니다.

    이번 주 스틸컷 영상은 한독과 서울특별시가 공동 주관하는 '기억다방(기억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 캠페인 영상입니다.

    한독(회장 김영진)은 2019년 ‘기억다방 캠페인-국가대표 바이스타’ 영상을 지난 13일 공개했습니다.

    기억다방은 한독과 서울특별시가 2018년부터 함께하는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으로 경도인지장애 또는 경증 치매 진단을 받은 어르신이 바리스타로 참여하는 이동식 카페입니다.

    기억다방에서는 주문한 것과 다른 것이 나올 수 있지만 자연스럽게 이해하는 것을 기본 규칙으로 합니다. 한독과 서울시는 기억다방 캠페인을 통해 치매 어르신은 수동적이고 보호의 대상이란 인식을 극복하고 치매 어르신들의 능동적인 사회 참여를 응원합니다. 또, 시민들을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전달하고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 개선을 위한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 캠페인 영상은 국가대표 바리스타 할아버지가 손님들에게 최고의 커피를 대접하기 위한 준비 과정을 유머러스하게 담았습니다. 할아버지는 전문 바리스타와 같이 커피를 만드는데, 커피 전문점의 에스프레스 커피나 드립 커피가 아닌 커피, 설탕, 프림을 황금 비율로 탄 다방 커피를 만듭니다. 바리스타 할아버지는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올 커피향이라 자화자찬을 하며 손님에게 커피를 건네지만, 정작 손님은 커피가 아닌 녹차를 시켰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하지만 손님은 당황하거나 불만을 표현하지 않고 원래 커피를 좋아한다며 할아버지를 응원합니다.

    기억다방 영상에는 실제 경증 치매 진단을 받은 이춘봉 할아버지가 참여했습니다. 이춘봉 할아버지는 지난해 KBS 1TV에서 3부작으로 방영된 다큐멘터리 ‘주문을 잊은 음식점’에 출연하기도 했습니다. ‘주문을 잊은 음식점’은 이연복 쉐프가 함께 출연해 경증 치매인들이 음식점을 준비하고 운영하는 과정을 담으며 치매인들의 자발성과 독립성을 강조해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한독은 2018년 3월 제약업계 최초로 ‘치매극복선도기업’ 인증을 받았습니다. 한독은 서울특별시와 협약을 맺고 서울광역치매센터와 서울시 25개 자치구 치매안심센터와 함께 기억다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6월을 시작으로 한독과 서울시가 약 한 달간 기억다방 이동식 카페를 공동 운영하며 총 82명의 경도인지장애 또는 경증 치매 진단 어르신이 참여했으며, 약 1만 여명의 시민들이 방문했습니다.

    공동 캠페인 이후 기억다방 이동식 카페는 서울광역치매센터에 기증되어 연중 치매 인식 개선 활동에 활용되고 있습니다. 한독은 작년 9월 서울시치매관리사업 홍보와 치매 인식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감사장을 받기도 했습니다. 올해 한독과 서울특별시는 5월 15일 홍익대학교를 시작으로 숙명여자대학교, 광화문 광장, 반포 한강지구 밤도깨비 야시장 등지에서 일반인을 대상으로 기억다방 공동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x
    안정액 AD
    1등 의약전문언론 데일리팜이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의약품과 관련된 유통 및 사건사고
    제약산업 현장에서의 미담 등 훈훈한 내용
    제약산업 종사자들의 인사, 동정, 결혼, 부음 등 각종 소식
    기타 불편 부당하다고 생각되는 내용

    위와 관련된 내용을 자유롭게 보내주시면 데일리팜 취재보도본부로 전달되어 기사화될 수 있습니다.
    보내주신 글 중 보도된 내용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를 지급해 드립니다.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경증 알츠하이머 최상의 치료는 능동적 사회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