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약] 최광훈 "진인사대천명의 자세로 선택 기다리겠다"
기사입력 : 21.12.07 15:03:24
6
플친추가




[데일리팜=강신국 기자] 대한약사회장 선거 최광훈 후보(기호 1번)가 선거운동을 종료하며 그 간의 소회를 밝혔다.

최 후보는 "지난 한달여의 선거운동기간 가장 보람 있었던 것은 약사님들을 직접 찾아 뵙고 그분들의 진솔한 얘기를 들을 수 있었던 것"이라며 "약사로서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가장 소중한 인생의 길라잡이가 되지 않을까 감히 생각해 본다"고 말했다.

최 후보는 "바쁜 약국근무 시간에도 따뜻하게 맞아주고 소중한 말씀들을 아끼지 않으셨던 약사님들에게 다시 한번 더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여러면에서 부족한 저를 위해 애써주신 다국적군으로 명명된 캠프관계자들, 출신학교나 나이와는 전혀 관계없이 오로지 대한약사회 발전과 집행부 교체를 목표로 지금까지 함께 달려온 희망캠프 약사동지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그는 "선거과정에서는 다소 과열되고 서로 오해에서 비롯된 격한 감정의 잔상들도 남아 있겠지만 이제 선거가 끝나면 우리는 약사로서 맡은바 책무를 다하는 일상의 자리로 모두 돌아가게 된다"며 "오로지 약사는 하나다라는 원팀 정신으로 단결의 정신을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언급했다.

그는 "조용히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의 자세로 약사님들의 선택을 기다리는 순간이 왔다"면서 "숨가쁘게 달려온 지난 시간들이 대한약사회의 발전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선거에서 승패를 떠나 젊은 약사들이 대한약사회 선거문화의 발전을 위한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했다고 감히 말씀드린다"며 "순수자원봉사자 젊은 약사들이 개척해 놓은 깨끗한 선거문화 풍토는 길이길이 계승발전 시켜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투표에 참여해 준 유권자, 선거운동 기간 심판자격으로 수고를 아끼지 않으신 중앙선거관리위원님들, 다만 지난 시간 다소간 불미스런 일도 있었지만 노고에 머리 숙여 감사를 드린다"면서 "저와 함께 끝까지 클린 선거운동에 동참한 김대업 후보에게도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최 후보는 "선거가 끝나더라도 우리 모두는 대한약사회의 발전을 위해서 최선을 다해야 한다. 우리의 밝은 미래를 위해서 끝까지 힘을 합칠 것을 거듭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강신국 기자(ksk@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선거기사 댓글 IP 공개>
대한약사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정체불명의 댓글로부터 영향을 받지 않도록
선거기간(10월 20일~12월 9일) 동안
'공직선거법 제82조의6(인터넷언론사 게시판·대화방 등의 실명 확인)'을 감안해
선거기사 댓글 IP주소 공개를 요청해 왔습니다.
이번 조치가 건전한 선거와 토론문화 정착에 기여하길 기대합니다.
  • 당선기원!! 39.7.47.74
    최후보님의
    진심이 전국 약사님들에게 전달되셨을겁니다.
    약사회를 발전시키고 변화시킬수 있는 해결사!
    회원의 고통과 아픔을 공감하고 해결해줄 수 있는 해결사!!
    최후보님께서 이끌어가실 대한약사회의 밝은 미래를
    기대합니다!!

    21.12.07 21:20:25
    0 수정 삭제 5 0
  • 안양약사 112.145.57.51
    멋지고 아름답습니다
    참 그릇이 큰 분 이십니다
    한참 연하의 상대후보님을 상대하면서 빠지기 쉬운 치기어린 감성,
    처절한 자존감의 솟구침을 잘 제어하셨습니다.
    고생하셨고 오랜만에 편한 휴식을 가지시길~~
    21.12.07 17:09:24
    0 수정 삭제 7 0
  • 고생하셨습니다. 223.38.86.195
    해결사 최광훈후보
    진심은 통할겁니다.
    암요
    21.12.07 16:37:59
    0 수정 삭제 7 0
  • 고생하셨습니다 223.38.10.146
    진심으로 고생하셨습니다
    선거운동기간에 한달에 7500키로를 돌아다니셨다고 하던데 진짜 고생많이 하셨습니다
    진심은 전달되기 마련입니다
    진실은 거짓을 이깁니다
    겸손은 오만을 이깁니다
    고생하셨습니다
    21.12.07 15:32:42
    0 수정 삭제 12 0
  • 승리는 최광훈후보! 106.101.195.165
    김대업과
    중앙선관위의 작태와 대한약사회의 관건선거까지
    부정선거 종합셋트인 이번 선거를 끝까지
    참고 잘 견디어준 최광훈후보와 캠프식구들에게 감사를 표한다.
    꼭 당선되시길 기도하며
    화이팅~^^♡♡♡♡♡
    21.12.07 15:23:56
    0 수정 삭제 10 0
  • 처음으로 223.39.233.5
    최광훈의 목소리가 들리는군요
    그간 약준모, 실천약 몇 극성 임원들과 김대원씨, 중앙대 선배들에게 치여서 후보 본인의 목소리가 들리지도 보이지도 않았는데 처음으로 최후보의 평소 목소리가 들리는군요.
    21.12.07 15:21:42
    2 수정 삭제 4 4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대약] 최광훈 진인사대천명의 자세로 선택 기다리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