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품절·최소주문액 인상에...지역 중소도매 찾는 약국들
    기사입력 : 22.11.02 06:00:38
    6
    플친추가

    주문 하한액 20만원 되자 온라인몰 입점 대형도매 거래 비중 줄여

    "품귀 제품 소량씩이라도 더 구하자"...지역도매 거래 업체 수는 늘려


    [데일리팜=정흥준 기자] 도매업체의 최소 주문금액 인상에 품절약 이슈까지 더해지며 오프라인 주문에 대한 약사들의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

    온라인 유통이 대세가 되고 있지만, 약국은 오히려 지역 도매를 중심으로 한 오프라인 구매 비중을 늘리는 모습이다.

    먼저 유통업체들이 잇달아 최소 주문금액을 인상한 것이 영향을 미쳤다. 태전약품, 백제약품, 보덕메디팜 등이 최소 주문금액을 상향하는 중이다.

    서울 A약사는 “최소 주문금액을 20만원으로 2배 높였다. 주문량이 절반으로 줄어도 매출에 변화가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대형약국들은 문제가 없겠지만, 규모가 작은 약국들은 부담을 느낄 수밖에 없다. 이대로 라면 오프 주문을 늘리게 될 것이다. 최근 우리 약국도 주문 비중을 보니 온라인몰이 줄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다른 서울 B약사는 “최근에 백제약품도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최소 주문금액이 변경됐다. 동네약국은 갈수록 운영이 힘들어진다”고 토로했다.

    계속되는 품절약 이슈도 오프라인 도매 거래를 늘리는 이유가 됐다. 지역도매 거래업체를 늘려서 품귀 제품들을 소량씩이라도 재고 확보하기 위해서다.

    인천 C약사도 “개인적으론 지역 도매 거래를 늘리는 건 권장할 만하다. 온라인몰은 따로 약국을 신경 쓰거나 관리하지 않고, 박리다매 형식으로 운영될 수밖에 없다. 반면 지역 도매들은 오히려 지역 약사회나 약국과 협조 관계가 잘 이뤄지는 편”이라고 말했다.

    또한 C약사는 “가령 아세트아미노펜은 도매별로 골고루 배분이 되기 때문에 지역 도매업체 수를 늘리면 상대적으로 좀 더 약을 구할 수 있다”면서 “감기약 뿐만 아니라 멀미약을 포함해 여러 제품들의 품귀가 계속되고 있어 다들 최소 2~3개월치 재고는 확보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지난 31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유통업체 매출 동향을 살펴보면, 온라인 유통은 전 품목에서 매출이 증가했고, 오프라인 유통은 생활·가전·문화 등 항목에서 소폭 하락하는 추세를 보였다.

    의약품 온라인몰 관련 업체에 따르면, 아직까지 온라인 주문량이 크게 감소하지는 않았다는 설명이다. 다만 오프라인 도매 거래를 늘리는 추세는 확인된다고 전했다.

    업체 관계자는 “최소 주문금액 영향으로 온라인 주문 횟수는 줄을 수 있지만 매출이 줄었다는 걸 체감하진 못하고 있다”면서 “오프라인 거래 도매나 주문을 늘리는 건 오히려 품절약 이슈 영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정흥준 기자(jhj@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성약사
      자업자득
      온라인몰 혜택좋다고 직거래 비중 줄인 댓가입니다.
      온라인몰만 주구장창 하다가 품절약 구해보겠다고 직거래 신청하면
      영업사원이 구해다 줄까요? 기존 거래처에 줄까요?
      돈 조금 아껴보겠다고 직거래 비중 줄인 본인들 업보입니다.
      다른 사람들은 바보여서 꾸준히 도매랑 직거래했을까요?
      22.11.06 00:36:52
      0 수정 삭제 0 0
    • 뭣이라?
      아직 매출에 변화가 없다고?
      나는 20만원으로 주문 금액 상향된 다음에는 온라인 몰에서 1-2번 밖에 주문안했는대? 요즘은 아예 안하고 조금 비싸도 오프라인 도매상에 주문하고 있는데, 온라인 몰 매출은 그대로라고? 희안하네. 다른 약사님들은 아직도 온라인 몰 많이 이용하고 계신가보내?
      22.11.02 21:33:10
      0 수정 삭제 0 0
    • 박약사
      중외제약 온라인몰 가입 찌라시를 받았읍니다.
      중외, 동화, 광동, 한미, 일동, 보령, 대웅 그중에서 대웅 더샵이 최초였지요? 제약사들이 편한 영업, 수금관리를 위해 약국을 온라인몰 시장으로 내몰고 있는 형국인데. 약국과 절연할 생각이 아니면 무슨 짓일까요?
      22.11.02 11:07:04
      2 수정 삭제 0 0
    • ..
      편한장사
      온라인도매상 참 편한 장사한다.저그야 품절이라는 글자 하나 올려놓으면 그만이지만 온라인 믿고있던 약국은 품절약찾아 삼만리다..
      22.11.02 09:31:33
      0 수정 삭제 2 0
    • 약국
      체감할 수 있게...
      온라인몰 도매 거래를 좀 더 체감할 수 있도록 줄여야 겠습니다...
      22.11.02 09:30:55
      0 수정 삭제 3 0
    • 뭔일이래
      품절약이 너무 많다. 약국하기 힘들다
      의자 놀이만 하지 말고, 대책 좀 세워라.
      22.11.02 09:00:49
      0 수정 삭제 7 0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품절·최소주문액 인상에...지역 중소도매 찾는 약국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