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재진·의원 중심 비대면 진료하되, 플랫폼 의견도 경청"
기사입력 : 23.03.15 10:29:50
6
플친추가

복지부 "일상에 맞는 비대면진료 방향·원칙 새로 수립해야"



[데일리팜=이정환 기자] 보건복지부가 재진 환자, 의원급 의료기관 중심의 비대면 진료 제도화 원칙을 견지하되 의료계, 이용자, 플랫폼 업계 등 이해당사자 의견을 충분히 경청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재진 환자'를 중심으로 한 비대면 진료가 법제화 되면 이용자 대부분이 초진 환자인 플랫폼 업체 80%가 줄도산 위기에 처한다는 언론 보도에 대한 설명이다.

15일 복지부는 "코로나19 안정화로 감염병 위기 단계가 조정되면 일상적인 상황에서 비대면 진료를 제도화하기 위한 의료법 개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감염병예방법을 근거로 시행중인 한시적 비대면 진료가 자동으로 종료되는 만큼 일상에 알맞은 비대면 진료 방향과 원칙을 새로 수립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복지부는 국민 건강 보호와 의료 사각지대 최소화를 목표로 '재진 환자', '의원급 의료기관' 중심의 비대면 진료를 추진한다는 원칙을 지키겠다고 했다.

다만 국회 법안 논의 과정에서 의료계, 이용자, 플랫폼 업계 등 각계 의견을 수렴하겠다는 방침도 밝혔다.

복지부는 "국회도 일상상황에서 비대면 진료를 제도화하기 위해 의료법 개정안을 발의해 보건복지위원회에 계류중"이라며 "국민 건강, 의료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재진 환자, 의원급 의료기관 중심 비대면 진료를 추진한다는 원칙을 견지하되 의료계, 이용자, 플랫폼 업계 등 의견을 경청해 합리적인 제도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정환 기자(junghwanss@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대통령
    씨바 대통령 잘뽑으니
    복지부 병신되는것도 한순간이구나 ㅋㅋㅋㅋ
    복지부가 플랫폼화 되겠네 ㅋㅋㅋㅋ
    23.03.16 11:09:25
    0 수정 삭제 0 0
  • ㅇㅇ
    의사복지부와는 더이상 기대할 것이 없다라고 본다.
    이미 비대면 통해서 약사 패싱을 준비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
    의사진료-약배송-환자; 여기에 약사는 없고 플랫폼...
    뭐 이제는 각자도생시대아니겠는가? 분업을 파기하는 수 밖에..
    23.03.15 19:46:19
    0 수정 삭제 0 0
  • ㅋㅋㅋㅋ
    니들이 경제성장부냐?
    의새들도 돈에 미치더니 공뭔들도 돈에 미쳐버렸네 ㅋㅋㅋㅋ
    23.03.15 15:29:13
    0 수정 삭제 0 0
  • ㅇㅂ
    진짜 웃긴다 ㅋㅋ
    플랫폼이 뭔데 의견을 경청해 진짜 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3.03.15 10:58:30
    0 수정 삭제 2 2
  • ?
    플랫폼이뭔데
    플랫폼이 요양기관인가? 플랫폼 의견은 나중에 들어야지 ㅋㅋㅋ 또라이같은 색기들 ㅋㅋㅋ
    23.03.15 10:54:52
    0 수정 삭제 1 1
  • 플랫폼업계의견을 왜
    한시적에 기생하는인간들인데...
    조제료에서 수수료 한푼도 못준다
    조제료를 큰폭으로 인상하던지.
    10년전 근무약사월급이랑 지금 월급이랑 똑같다.
    월세는오르고 비용도 오르니..
    지금 대기업다니는 애들 보면 약사 개무시한다
    10년전에는 실수령 100이상은 약사가 많았는데...
    23.03.15 10:48:49
    0 수정 삭제 1 0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재진·의원 중심 비대면 진료하되, 플랫폼 의견도 경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