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마약류 조제시 본인 확인 안하면 '업무정지 7일' 행정처분"
    기사입력 : 23.03.24 16:19:15
    1
    플친추가

    식약처, 대한약사회 통해 약국에 협조 요청

    "환자식별번호 미확인·정보 제공 미동의시 조제 불가능"

    [데일리팜=강혜경 기자] 약국에서 마약류를 조제하면서 본인 확인 등을 제대로 하지 않을 경우 1차시에도 업무정지 7일 행정처분이 내려질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대한약사회를 통해 약국이 마약류 조제시 처방전의 환자 성명과 주민등록번호 등을 철저히 확인해 명의도용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대한약사회는 24일 시도약사회에 공문을 통해 "마약류관리법 개정('19.12.3)에 따라 마약류취급의료업자(의사 등)는 마약류를 기재한 처방전을 발급하는 경우 환자의 성명 및 주민등록번호(외국인의 경우 외국인등록번호 또는 여권번호)를 의무적으로 명확하게 기입해야 한다"며 "마약류소매업자인 약국 또한 마약류 조제시 전달받은 처방전을 근거로 환자의 성명 및 주민등록번호를 반드시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보고해야 한다"고 안내했다.

    다만 이 과정에서 환자식별정보가 정상적이지 않다고 판단되는 처방전의 경우에는 반드시 처방의료기관 또는 환자 본인에게 확인해 정확한 정보로 보고해야 하며, 환자식별번호가 확인되지 않거나 정보 제공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원칙적으로 조제가 불가능함을 환자에게 명확히 고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만약 약국에서 환자식별정보를 보고하지 않거나, 잘못 보고했음에도 변경 보고하지 않는 경우에는 업무정지 7일의 행정처분이 부과된다.

    특히 환자식별정보가 없는 불법체류자의 경우에는 마약류 처방 및 조제가 모두 불가능하다.

    한편 식약처는 본인(국민 또는 거주외국인)이 지난 2년간의 의료용 마약류 투약 이력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내 투약이력 조회서비스'와 마약류취급자가 위조의심처방전을 받은 경우 제보할 수 있는 '위조의심처방전 제보'를 운영하고 있는 만큼 적극 활용하라고 안내했다.
    강혜경 기자(khk@dailypharm.com )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오류처방은?
      처방전도 본인확인오류가 생기면 어떻하죠,그냥 넘어가
      이러니
      게다가 돈 잘벌지 잘못이 있어도 벌받지 않지
      의사수 늘이자 하면 궐기하지
      먹고 살곳은 의대 밖에 없다
      23.03.25 09:27:06
      0 수정 삭제 4 0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마약류 조제시 본인 확인 안하면 업무정지 7일 행정처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