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항구토제 아킨지오, 캡슐 이어 주사제도 급여 도전
    기사입력 : 24.04.18 05:50:48
    0
    플친추가

    HK이노엔, 최근 심평원에 급여 결정신청…2022년 10월 허가



    [데일리팜=이탁순 기자] HK이노엔이 암환자 항구토 복합제 '아킨지오' 제품의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현재 건보 적용 중인 캡슐제형에 이어 주사제도 심평원에 급여 신청을 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2022년 10월 허가받은 아킨지오주사가 최근 심평원에 약제 결정신청됐다.

    아킨지오는 HK이노엔이 스위스 제약사 헬신으로부터 국내 도입한 약물이다. 중등도 이상의 구토 유발성 항암 화학요법제를 투여받는 성인 중에서 초기 구역·구토 예방 또는 반복적인 치료로 유발되는 급성 및 지연형의 구역·구토 예방을 위해 사용된다.

    주성분은 포스네투피탄트염화물염산염과 팔로노세트론염산염으로, 구역‧구토 유발에 관여하는 신경 경로를 저해하는 기전을 갖고 있다. 두 성분 모두 혈장 내 반감기가 길어 항구토제로서 효과적이라는 분석이다.

    국내에는 캡슐제형이 먼저 들어와 있다. 지난 2018년 허가받은 아킨지오캡슐은 그해 12월 급여 등재됐다.

    이후 매출이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다. 아이큐비아 기준 2019년 18억원에 그쳤던 매출이 2020년에는 45억원, 2021년 64억원, 2022년 73억원, 작년에는 100억원에 2억원 모자란 98억원을 기록했다.

    2022년 6월에는 급여 확대로 사용범위도 넓어졌다. 그 전까지는 고위험군(90% 이상) 환자에만 코르티코스스테로이드와 병용 투약이 가능했지만, 급여 확대 이후 중등도 환자군(30~90%)에도 코르티코스스테로이드 병용 없이 투약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급여 신청한 아킨지오주는 정맥 주사제 형태로, 경구용 약제를 복용하기 어려운 암 환자들에게 이로울 것으로 전망된다.

    앞으로 아킨지오주는 심평원에서 급여 적정성 심사를 받고, 건강보험 등재 가능성을 모색하게 된다.
    이탁순 기자(hooggasi2@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한국에자이 Product Manager 채용 (정규직) 바로가기
    • HK inno.N(舊CJ헬스케어) 오송공장 관리약사 모집 바로가기
    • 학술마케팅 / 영업관리 바로가기
    • Clinical Trial Monitor 바로가기
    • 의약품도매 수주관리 매입매출관리 바로가기
    • [용마로지스] 관리약사 채용 바로가기
    • 제약영업(서울지점/인천지점,MR) 바로가기
    • [CSL Behring] 환자솔루션 및 대외협력(Sr. Manager) 바로가기
    • [삼원약품 울산지점] 관리약사님 모집공고 바로가기
    • Clinical Research MSL 바로가기
    • 국제약품(주) 품질관리책임약사 신입/경력 채용 바로가기
    • 경기 평택.제약기업관리약사 신입 경력10년이하 바로가기
    • 종근당바이오 안산공장 품질관리약사 바로가기
    • [유한양행 자회사] 유한화학 제조관리약사 모집 바로가기
    • [광동제약] 생산본부 제조관리약사 신입,경력/의약개발팀 경력직원 모집 바로가기
    • 수입관리자 약사 모집 바로가기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항구토제 아킨지오, 캡슐 이어 주사제도 급여 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