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서울백병원 적자 누적에 폐원 수순, 문전약국 '날벼락'
    기사입력 : 23.06.07 05:50:23
    2
    플친추가

    20일 병원 이사회서 결정…문전약국 5곳도 어수선

    약국들 "폐원 이슈 20년째...공식 안내 못 받았다"

     ▲인제대학교 서울백병원 전경.

    [데일리팜=강혜경 기자] 인제대학교 서울백병원이 적자 누적 문제로 사실상 폐원 수순에 돌입한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문전약국가도 적지 않은 타격이 예상된다.

    서울 중구 소재 인제대학교 서울백병원은 오는 20일 이사회를 열고 서울백병원 폐원안을 최종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1941년 백인제외과병원으로 문을 연 지 83년 만이다.

    폐원 이유는 20여년 간 거듭된 적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2004년 73억원 손실을 본 뒤 매년 적자가 누적돼 2023년 기준 누적 적자만 1745억원에 달한다는 것이다.

    백병원 측 역시 2016년 경영정상화TF팀을 구성해 소생에 나섰으나 의료관련 사업 추진이 불가능하다는 데 무게가 실렸다는 설명이다.

    관련 지역 약사들과 약사회도 폐원 여부를 주시하고 있다. 만약 이사회에서 폐원이 결정되면 인근에 위치한 문전약국 5곳 역시 직격탄을 입게 되기 때문이다.

    인근 약국은 "아직까지 병원으로부터 공식적인 안내를 들은 바는 없다"며 "다만 폐원에 대한 이슈가 지속적으로 불거졌었기 때문에 상황을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다른 관계자도 "20여년 전부터 적자에 대한 얘기가 나오긴 했지만, 만약 폐원이 확정될 경우 오랫동안 자리를 지켜왔던 약국들도 직접적인 타격을 입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우려했다.

    2007년 A약국을 시작으로, 문전약국가가 형성됐으며 현재 서울백병원에서 발행되는 처방이 많지는 않지만 5개 약국이 현상을 유지해 오고 있다는 것.

    또 다른 지역 관계자는 도심 지역 내 병원 이전·폐업 등에 대한 우려를 토해냈다. 이 관계자는 "국내 첫 민간 여성 전문병원으로 명성을 쌓았던 중구 제일병원이 폐원한 데 이어 국립중앙의료원이 이전을 앞두고 있다. 여기에 백병원까지 폐원할 경우 지역 내 의료기관과 약국 등 역시 격변을 맞게 되는 것"이라며 "상황을 주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강혜경 기자(khk@dailypharm.com )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2023년 제7차 직원 채용 공고(식약처 산하기관) 바로가기
    • 정규직 약사 채용(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23년 4차 채용) 바로가기
    • 상품본부 개발 약사 (경력) 바로가기
    • 2023 하반기 대웅제약 대규모 신입채용 바로가기
    • GM Medical Advisor (공고 연장) 바로가기
    • [알보젠코리아] 제조관리약사 채용 바로가기
    • [한독] MSL/CRA/Clinical Quality팀원/약사 외 공채 바로가기
    • 미생물QC, CTM, MA, DM/STAT(통계) 모집 바로가기
    • (주)알테오젠 임상 연구개발/운영/약물감시(PV) 및 RA 담당자 모집 바로가기
    • 삼양홀딩스 바이오팜그룹 경력사원 채용 바로가기
    • 2023 대원제약 DNA채용(하반기 공채) 바로가기
    • 2023 하반기 부문별 채용 바로가기
    • 마케팅, 임상, 개발, 제조관리약사 모집 바로가기
    • [Sanofi/사노피] Quality Associate (파견직) 바로가기
    • PV/RA/CRA/제제연구(케미칼파트) 경력사원 모집 바로가기
    • 신입/경력 사원 모집(~10/3일 마감) 바로가기
    • Sr. Pricing & Reimbursement Specialist 바로가기
    • 헬스 R&D 연구원 (리드) 바로가기
    • Jr.Regulatory Affairs Specialist(계약직) 채용 바로가기
    • [SO & COMPANY] Medical Writer 바로가기
    • 한국메나리니 Medical Science Liaison 채용 바로가기
    • 안성공장 제조/품질관리 담당 약사 채용 바로가기
    • [대웅제약] 개발본부 MA팀 경력채용 바로가기
    • 2023년 하반기 한미약품그룹 인재모집 [공개채용] 바로가기
    • 23년 하반기 비알팜 인재 모집[신입/경력] 바로가기
    • 기생분업 타파
      위층 원장만 바라봐야 하는
      기생충 신세....
      23.06.07 17:26:07
      0 수정 삭제 4 2
    • 공동체
      좋은..연구소는 사기브로커
      약국소개받을때 브로커는 무조건 거르라는말이 있던데 사람따라 다르겠지했는데 이말 실질적으로 맞습니다.처음 얘기들었던 건수보다 실제 들어가보니 반절도 못 나오는데 의사탓만 할뿐 자기들은 책임없다 피하기만 아는 업체!!!의사가 한말 그대로 전해줬을뿐이다고 .약사님들 절대 한마디도 믿지 마세요.
      23.06.07 10:38:34
      0 수정 삭제 8 0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서울백병원 적자 누적에 폐원 수순, 문전약국 날벼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