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대업 회장, 비대면진료·배달앱 문제 국감 증인으로
기사입력 : 21.09.17 06:00:38
4
플친추가

화이자 오동욱·대웅 윤재승 증인출석 물망

국회 복지위 여야 간사단, 이달 말까지 증인·참고인 명단 협의키로

 ▲(왼쪽부터) 대웅제약 윤재승 전 회장,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이사, 김대업 대한약사회장.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이사와 대웅제약 윤재승 전 회장이 올해 국회 보건복지위 국정감사장에 증인 신분으로 출석하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복지위 소속 국회의원들은 오동욱 대표는 화이자 코로나19 mRNA 백신 관련 신문을 위해, 윤재승 전 회장은 제약사와 병원경영·의료시장 내 부적절한 관행 해소방안에 대한 신문을 목적으로 증인 출석명단에 포함시킬지 고심중인 상황이다.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은 약사면허·약국경영 최대 현안인 비대면 의약품 배달 서비스 규제 완화의 문제점을 설명하기 위해 참고인 신분으로 국감장에 출석할 전망이다.

16일 복지위 소속 여야 의원들은 추석 명절 연휴를 앞두고 내달 5일부터 시작될 복지부·식약처·질병청 등 소관 정부부처 국정감사 증인·참고인 출석 명단 작성 작업에 매진중이다.

제약산업 분야에서 증인 출석 필요성이 거론되는 인물은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이사와 주식회사 대웅 최대주주인 대웅제약 윤재승 전 회장이다.

화이자제약은 우리나라를 포함한 전 세계에 코로나19 mRNA 백신을 개발·유통·접종중인 제약사로, 코로나 게임체인저로 평가되는 백신 관련 사항을 신문하기 위해 오동욱 대표의 증인 출석이 거론되는 분위기다.

대웅제약 윤재승 전 회장은 제약사의 병원경영 등 의료시장 내 부적절한 관행 해소 방안 신문을 위해 증인 출석이 요구됐다.

서울시병원회와 대웅제약은 2007년 '대웅경영혁신대상'을 공동제정해 국민보건 향상과 병원경영 혁신에 기여한 병원장·이사장 등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복지위원들은 이같은 제약사와 의료기관 간 공동체 활동이 자칫 부적절한 관행을 유발하지는 않는지를 신문할 것으로 보인다.

일선 약국가 최대 현안인 비대면 의약품 택배·배달 서비스 등 규제완화 이슈도 국감대에 오른다.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과 서영석 의원은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을 국감장에 출석시켜 화상투약기와 전문의약품 배달 애플리케이션 등 규제 완화 관련 신문을 할 전망이다.

화상투약기가 국민 보건과 의약품 안전, 약국산업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질의하는 동시에 닥터나우 등 원격의료·약배송 플랫폼이 갖고있는 문제점을 묻기 위해서다.

현재 복지위원들이 논의중인 증인·참고인 명단은 최종 확정된 내용이 아니다.

복지위 여야 간사단은 국정감사일 10일 전까지 증인·참고인 출석요구 명단을 각자·상호 조율하는 절차를 거칠 계획이다.
이정환 기자(junghwanss@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관련기사
  • ㅋㅋㅋ
    대업이 약사회장 되서 뭐 한거있음?
    ㅋㅋㅋㅋㅋㅋ 대업이 이름닉값 못하누 ㅋㅋㅋㅋㅋㅋㅋㅋ 대업이 약사회장되서 머 한거있음? 머만하면 기재부, 복지부 정부한테 다막히더만 좀있으면 한약사랑 편의점한테도 먹히게 생겼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대한민국에 문재앙잇으면 약사회에는 김대앙있네 ㅋㅋㅋㅋ
    21.09.18 15:30:22
    0 수정 삭제 3 0
  • 누가 회장되든
    그런거 신경안쓴다
    비대면진료조제와 배달앱 문제
    이것만 해결해내면 그 사람이 회장이다
    제발 화이팅
    21.09.17 13:04:34
    0 수정 삭제 1 2
  • 선거철
    비대면진료건을 의사회장이 아니라 약사회장에게?
    원격진료가 가장 문제인데 그 건에 의사회장을 부르지 않고?

    지지율 떨어지고 있다는데
    사필귀정이려니.
    회무는 결과로 말하는것
    시늉이 아니라

    21.09.17 08:06:01
    2 수정 삭제 11 2
  • ㅍㅎㅎ
    헛웃음이 난다
    결과야 어찌 되어도 상관없는듯 하고
    뭘 해도 자신만을 위하는 일을 할 수 있는 사람을 보면
    우습기도 하고 참 뻔한 그 욕심이 놀랍기도 하고
    21.09.17 07:55:28
    0 수정 삭제 12 1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김대업 회장, 비대면진료·배달앱 문제 국감 증인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