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일동홀딩스, 300억 자금조달...신약 자회사 연구비 투자
기사입력 : 22.11.15 17:42:54
0
플친추가

30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애임스바이오·아이디언스 등 주식 취득




[데일리팜=천승현 기자] 일동홀딩스가 300억원을 조달해 신약개발 자회사에 투자한다.

일동홀딩스는 3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를 발행한다고 15일 공시했다. 무기명식 무이권부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 방식이며 사채 발행 대상은 케이비제4호바이오사모투자조합이다.

사채의 표면이자율과 만기이자율은 각각 0.00%, 2.95%다. 사채만기일은 2025년 11월30일이다. CB는 2023년 11월30일부터 2025년 12월30일까지 주식으로 전환할 수 있다. 이번에 발행한 CB가 모두 주식으로 전환되면 총 114만9425주의 신주가 발행된다. 발행주식 총수 대비 9.06%에 해당하는 규모다. 전환가액은 2만6100원으로 이날 종가 3만3950원보다 23% 낮다.

일동홀딩스의 이번 CB 발행으로 조달한 300억원 중 운영자금으로 105억원을 사용하고 자회사 주식 취득에 195억원을 투입한다.

일동홀딩스가 주식을 취득하는 자회사는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와 아이디언스다. 모기업이 조달한 자금을 활용해 자회사의 연구개발 비용으로 투입하는 구조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는 신약개발 전략 컨설팅업체다. 일동홀딩스는 지난 2019년 12월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를 인수했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는 가톨릭의대 임상약리학 교수들이 가톨릭대학 기술지주회사의 자회사로 설립한 벤처회사로 출범했다. 신약 개발에 필수적인 임상약리학적 판단에 따른 신약 개발 프로세스 진행에 참여하는 전략컨설팅 회사다. 3분기말 기준 일동홀딩스가 지분 50.75%를 보유 중이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는 일동제약을 비롯해 아이디언스, 아이리드비엠에스 등에 신약 개발 자문을 제공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신약개발 업체들이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에 개발 자료 제공 전략 자문을 의뢰하면 컨설팅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아이디언스는 2019년 5월 일동홀딩스가 설립한 바이오벤처다. 직접 새로운 신약을 발굴하지 않고 개발만 전담하는 개발 중심(NRDO, No Research Development Only) 바이오벤처를 표방한다. 아이디언스는 일동제약으로부터 넘겨 받은 항암 신약후보물질 ‘IDX-1197’의 임상2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IDX-1197은 암의 생성과 관련 깊은 Poly ADP-ribose polymerase(PARP) 효소에 선택적으로 작용해 암세포를 억제하는 표적항암제 후보물질이다.

아이디언스는 지난해 400억원 투자 유치를 성공한 바 있다. 유안타인베스트먼트, TS인베스트먼트, 미래에셋캐피탈, 서울투자파트너스 등으로부터 총 40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다. 아이디언스는 지난 6월 일동홀딩스 등을 대상으로 15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진행하면서 추가 자금을 조달했다.
천승현 기자(1000@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일동홀딩스, 300억 자금조달...신약 자회사 연구비 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