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약사회 PPDS와 제휴한 굿닥, 약 배송 서비스 중단
    기사입력 : 23.08.02 05:50:34
    0
    플친추가

    8월 1일부터 종료…약국 방문 후 수령 안내

    올라케어·웰체크 등도 약 배송 축소


    [데일리팜=김지은 기자] 대한약사회 처방전달시스템과 비대면 진료 처방전을 연동 중인 굿닥이 1일부로 약 배송 서비스를 전면 중단한 것으로 확인됐다.

    굿닥은 플랫폼에 8월 1일부로 약 배송을 종료한다고 안내했다. 이는 약사회와 비대면 진료 처방전 연동 계약에 따른 것으로, 약사회는 연동 조건으로 굿닥 측에 처방약 배송 서비스를 중단할 것을 요구한 바 있다.

    지난달부터 약사회 시스템을 통한 처방전 전송이 시행됐지만 굿닥 측은 시스템 개편 등을 이유로 약 배송 전면 중단까지는 한달여가 소요될 것으로 예상, 8월 1일부터 중단하겠다고 밝혔었다.

    약속대로 굿닥은 8월 1일부터 약 배송 서비스를 전면 중단하고 이용자들에게 비대면 진료에 따른 처방전은 처방전달시스템 또는 팩스를 통해 약국에 전달하고 조제된 약은 약국에서 직접 수령 가능하다고 안내하고 있다.

    굿닥은 공지에서 “보건의료법에 근거한 비대면 진료 시범사업 시행에 따라 조제약은 약국에서 방문해 받을 수 있다”며 “단, 섬·벽지 환자, 거동불편자, 감염병 확진 환자, 희귀질환자는 약사와 협의 후 대리수령, 재택수령(조제약 배송)으로 약을 수령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대면 진료를 통해 받은 처방전으로 근처 약국을 방문해 약을 수령할 수 있다”면서 “처방전은 처방전달시스템을 통해 전달하거나 약국에 직접 팩스 전송을 통해 약국에서 약을 받을 수 있다”고 안내했다.

    비대면 진료 시범사업 계도기간 종료가 한달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굿닥 이외 일부 플랫폼에서도 약 배송 서비스를 축소하거나 중단하는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올라케어의 경우 최근 택배를 통한 약 배송은 중단하고 약국 방문과 퀵 배송으 통한 약 수령만 가능하다고 안내했다. 후다닥케어는 안전한 약 수령을 위해 약국에서 직접 수령만 가능하다고 안내하고 있고, 웰체크는 시범사업 가이드라인에 맞춰 증빙서류를 제출한 환자에 한해 약 배송이 가능하다는 방침이다.

    반면 상대적으로 비대면 진료 건수가 많은 특정 업체들에서는 별다른 제한 장치 없이 약 배송을 지속하고 있는가 하면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불편 사항을 접수받는 행보를 지속하고 있어 주목된다.

    지역 약사회 관계자는 “가이드라인에 맞춰 제한장치를 마련하는 업체가 등장하는 것으로 볼 때 다른 플랫폼들도 장치 마련이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실행하지 않고 있다는 것”이라며 “계도기간 종료가 한 달 앞으로 다가온 만큼 가이드라인 위반을 지속하고 있는 플랫폼들의 상황을 예의주시해 약사회가 적극 문제를 제기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bob83@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약사회 PPDS와 제휴한 굿닥, 약 배송 서비스 중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