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공적마스크 왜 없냐"…낫 들고 약사협박 집행유예
기사입력 : 20.09.16 12:19:00
2
플친추가
수원지법 성남지법, 피고인 A씨에 징역 1년·집유 2년

"약사도 처벌 원치 않고 실제 낫 휘두르지 않아"...실형 면해



[데일리팜=강신국 기자]
공적마스크 판매가 한창이던 지난 3월 약국에서 낫을 들고 약사를 위협했던 협박범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실형까지 가지 않은 결정적인 이유는 약사가 처벌을 원치 않았기 때문이다.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은 최근 특수협박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80시간의 사회봉사와 40시간의 준법운전강의 수강을 명령했다.

사건을 보면 A씨는 지난 3월 9일 경기 광주시 소재 B약국에 낫을 들고 들어가 마스크를 달라고 했지만 약사가 "오늘 물량은 다 판매돼 없다"고 하자 낫을 들고 약사를 위협한 혐의다.



A씨는 낫을 손에 든채 "나는 여기 단골인데 여기서 한번도 마스크를 산 적이 없다"고 소리를 치면 소란을 피웠다.

이에 약사가 112에 신고를 하려고 하자 A씨는 "신고해라. 누구든지 한 명만 걸리면 가만 두지 않겠다"고 소리를 쳤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약국 CCTV 영상물을 증거로 A씨를 입건, 재판에 넘겨졌다.

법원은 판결문에서 "마스크가 없다는 이유로 낫을 휴대하고 약사를 협박한 점은 죄질이 좋지 않지만 피해자인 약사가 처벌을 원하지 않고, 피고인도 실제 낫을 휘두르지 않았다는 점은 유리한 정황"이라며 양형이유를 설명했다.
강신국 기자(ksk@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1등 의약전문언론 데일리팜이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의약품과 관련된 유통 및 사건사고
제약산업 현장에서의 미담 등 훈훈한 내용
제약산업 종사자들의 인사, 동정, 결혼, 부음 등 각종 소식
기타 불편 부당하다고 생각되는 내용

위와 관련된 내용을 자유롭게 보내주시면
데일리팜 취재보도본부로 전달되어 기사화될 수 있습니다.

보내주신 글 중 보도된 내용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를 지급해 드립니다.


  • 이게 나라냐
    정말 벼라별 희안한 일이 다일어났고 일어나고 있고
    일어날것 같다
    험한사건들도 많고 소위 국회의원등이 거짖으로 국고금 받아먹고
    그런자들이 출세하는 나라가 되었다
    데모 많이 한자,막말하는자들 다들 출세하는 나라가 되었다
    슬프도다
    20.09.16 16:32:21
    0 수정 삭제 3 0
  • 추미애
    한번도 경험하지 못한 나라
    좌파들을 싹몰아내야지 별일 다생기네 나라가 근본부터 흔들리고 있음
    20.09.16 15:13:41
    0 수정 삭제 4 3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공적마스크 왜 없냐…낫 들고 약사협박 집행유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