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청과의사회, 권영희 서울시약사회장 모욕죄 고소
기사입력 : 22.11.24 15:19:42
14
플친추가

오늘 국민신문고 통해 마포경찰서 제출

'리베이트 잃을까 생떼' 등 성분명 처방 관련 성명이 원인


[데일리팜=정흥준 기자] 소아청소년과의사회(회장 임현택)가 24일 마포구경찰서에 권영희 서울시약사회장을 모욕죄로 고소했다.

소청과의사회는 지난달 시약사회가 발표한 성명 내용에 ‘리베이트를 잃을까 생떼쓰는 모습’ 등의 모욕적인 내용이 담겼다는 주장이다.

당시 국정감사에서 오유경 식약처장이 성분명처방을 동의한다는 뜻을 밝혔고, 소청과의사회가 반발 성명을 내자 잇따라 시약사회가 맞물 성명을 내며 갈등이 빚어졌다.

소청과의사회는 “전혀 근거없는 모략과 모욕으로 가득찬 성명서를 자신들의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보도자료로 배포해 다수 언론에 보도되게 함으로써 공공연히 모욕했다”고 했다.

고소장에서 문제를 제기한 성명 부분은 “리베이트 잃을까 생떼쓰는 모습” “대한소아청소년과의사회가 의사만능주의에 빠져 성분명처방을 반대하며 수준 이하의 성명을 발표” “밑도 끝도 없는 막장 수식어를 늘어놓은 수준이하의 성명” “의사들이 리베이트로 이익을 취하고 있다는 것을 실토한 것과 마찬가지” “돈의 권력을 놓기 싫다고 생떼 쓰는 뻔뻔한 모습” 등이다.

소청과의사회는 “의사들은 사람의 건강을 지키고 생명을 구하는 일을 한다. 의학적 지식에 기반해 환자를 개별 환자마다 그 효과를 잘 나타낼 수 있고, 부작용은 적은 가장 최선의 약을 골라 치료를 한다”고 했다.

소청과의사회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피고소인(권영희 회장)은 고소인의 사회적 가치를 분명하게 떨어 뜨리는 표현을 써서 만인이 보는 매체에 대대적으로 보도 되도록 한 것은 매우 죄질이 나쁘고 모욕의 고의 또한 명확하다”며 철저한 수사를 통해 처벌을 받도록 해달라고 촉구했다.

형법 제311조(모욕)에 따르면 공연히 사람을 모욕한 자는 1년 이하의 징역이나 금고 또는 2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한편 시약사회도 맞고소 등 강경 대응을 예고하고 있기 때문에 법적 공방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정흥준 기자(jhj@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답답하군....
    약사님들 공부좀 하세요...
    같은 약사로써 부끄럽습니다.
    성분명 처방을 위한 좋은 취지로 내세워야지 밑에 몇몇댓글들
    성분이 똑같다고 다 똑같은건 아니죠...
    생동성 통과기준은 알고계십니까?
    80~125%입니다.
    A약이 오리지날 대비 80으로 통과
    B약이 오리지날 대비 125로 통과하면
    용량이 1.5배에요

    성분명처방하면 우리가 책임까지 지는 구조가 될텐데

    의사가 리베이트 받던말던

    우리가 리베이트 받는 모양새 + 책임지는 것 까지 무릅쓰고

    뭐하러 이렇게 목숨걸고 성분명처방을 바라는 몇몇
    돈만 밝히는 약사님들 때문에...
    우리가 언론에서도 욕먹는거에요
    22.11.26 15:03:48
    2 수정 삭제 1 2
  • 아니 성분이 동일한데
    성분이 동일한데 어떻게 다른약임? 같다고 허가내준 식약처는 뭐가되는거임??? 동일한 성분 동일하다고 인정한 약 놔두고 처방 회사 약 찾으러 돌아다니는게 진정 환자를 위하는 일인지 생각은 해봤는지?
    22.11.25 14:10:22
    1 수정 삭제 5 0
  • d
    지들 저논리면 같은성분에 회사가다르면 그럼 다른약이 되는것인가?
    그럼 나라가 인정한 동등한약들이 뭐가되는건지
    정부위에 지들이 있는줄아네

    모욕은 저들이했지요 우리도 취합해서 고소합시다
    22.11.25 10:42:11
    0 수정 삭제 7 0
  • 민초
    성분명처방 쟁취 성금 운동을 제안합니다.
    회원 한분 한분의 투지를 모아 성분명처방을 쟁취하자는 취지로 성금운동을 시작하여 우리의 의지와 행동을 보입시다,
    22.11.25 09:39:13
    0 수정 삭제 10 0
  • ..
    의사회에서 한것도 고소합시다
    자기들이 비하한거는 생각도안하고!
    소청과회장 저러는거 한두번도 아닌데 더이상 참아줄필요가 없습니다
    22.11.25 04:56:36
    0 수정 삭제 14 0
  • 약국
    불 타 오르자!
    성분명처방에 대한 열망이 불타 올라야 합니다.
    한명 한명이 열정을 가지고 참여해야 합니다.
    큰 방향의 전환이 시작될 때 침묵하는 것은 상품명처방을 지지하는 일이 됩니다.
    동참해야합니다.
    성분명처방 투쟁에 나서야 합니다!
    22.11.24 21:50:18
    0 수정 삭제 16 0
  • 약국에서
    힘내세요!
    외로운 싸움을 하고 있는 권회장님에게 힘을 드리고 싶습니다.
    회장님 뒤에는 우리 회원들이 있습니다.
    직접적인 도움을 못드려 죄송하지만 힘내세요! 이 말 한 마디가 회장님께 조그마한 위안이라도 되었으면 합니다.
    22.11.24 21:20:55
    0 수정 삭제 20 0
  • 성분명처방
    적반하장도 유분수
    의사회에서 먼저 약사직능을 멸시 모욕 폄하 훼손하였으면서 오히려 자기네가 모욕당했다? 김 매던 소가 웃을 일이네뇨.
    이번에는 약사들이 일치단결하여 의사들의 패권주의와 직능이기주의를 깨버려야 할 것입니다.
    22.11.24 21:14:33
    0 수정 삭제 16 0
  • J
    이겨봐라 좀 약싸개덜아
    의느님한테 뭐하나 되는것도없는데
    22.11.24 16:57:13
    1 수정 삭제 2 10
  • ㅎㅎㅎ
    막 나가네 이제
    당당할것도 없는 새끼들이 고소만 하면 지들 말이 맞다고 생각할줄 아나.
    22.11.24 16:51:26
    0 수정 삭제 15 0
  • 약사
    고소
    서울시약사회도 저쪽 바로 고소 진행하세요. 정신을 못차리고 있는거 같네요
    22.11.24 16:40:57
    0 수정 삭제 22 0
  • 임현택회장님
    고소하
    꼭성공하십시요.
    ㅎㅎ
    22.11.24 16:21:48
    0 수정 삭제 5 0
  • 이거이거
    아주 잘됐구먼ㅎㅎ
    맞짱 뜰 자신 있습니까?!
    준비 됐습니까?!
    그럼 같이 갑시다!!
    권영희 화이팅!
    서울시약화이팅!!
    22.11.24 16:15:24
    0 수정 삭제 28 0
  • 뭐 한놈이 성낸다고
    누가 누굴 모욕했다는건가요
    서울시약에서 강경대응 바랍니다!!
    22.11.24 16:06:42
    0 수정 삭제 26 0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소청과의사회, 권영희 서울시약사회장 모욕죄 고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