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약사 99% "품절약 고통"...'1년 이상 겪고있다' 67%
    기사입력 : 23.09.11 12:00:02
    4
    플친추가

    경기도약, 회원약사 대상 설문조사

    수급 불안정 품목 '5~10개' 가장 많아

    대한약사회 주도적 개입해야 56.9%
    [데일리팜=강신국 기자] 모든 약국이 의약품 수급 불안정으로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약사 99.4%가 품절약으로 어려움이 있다고 답했는데 정부와 약사단체의 노력이 시급해 보인다. 아울러 '1년 이상 수급 불안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약사도 67.4%나 됐다.

    경기도약사회(회장 박영달) 품절약 대응 TF(팀장 이정근)는 11일 회원약사 492명을 대상으로 한 품절 등 수급불균형 관련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수급 불안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품목은 '5~10품목'이 45.2%로 가장 많았고 '10~20품목' 26.1%, '20품목 이상' 17.5%, '5품목 이하' 11.9%였다.





    의약품 수급 불안정 원인(복수응답)에 대해 약사 73.3%는 '생산의 문제'라고 답했고 '매점매석 등 약국간 공급 불균형'이라는 응답도 50.3%나 됐다. 이어 '정부의 정책 수립 문제' 37.3%, '유통 문제' 37.1%, '대한약사회의 적극적인 개입 부족' 28.9% 순이었다.

    사용량 조절 측면에서 의약품 수급불안정 문제 해결을 위해 가장 필요한 대책으로 약사 60% 이상은 '대체조제 간소화 및 제한적 성분명 처방'(62.7%)과 '처방 과정에서 품절약 정보 DUR 공지'(61.2%)를 꼽았다.

    품절약 문제 해결을 위해 대책으로 '대한약사회의 주도적인 개입과 중재'(56.9%) '보험약가 현실화 등 생산량 증대를 위한 정부 개입'(55.3%) 등을 가장 많이 꼽았다.

    이에 도약사회 품절약 대응 TF는 지난 7일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의약품의 생산과 유통(분배)과정에서 확인된 여러 문제점과 개선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TF는 ▲제품별(성분별) 수급현황을 파악, 정기적으로 회원에게 안내하여 대비할 수 있도록 하고 ▲품절 등 수급 불균형 문제의 심각성을 이슈화해 대한약사회와 공조, 복지부 등 정부 부처에 신속한 문제 해결과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화를 강력히 요구하기로 했다.

    TF는 또한 향남제약공단 제약사 합동간담회에 이어 유통사 간담회를 개최해 현안을 공유하고 실태 파악을 통해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장기적으로 국내 의약품 원료산업 육성, 의약품 수급문제 정부역할 강화, 유통구조 개선 등 생산과 유통을 포괄적인 법제화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박영달 회장은 "생산과 유통분야의 구조적 불합리성, 정부의 책임 방기에 더해 각종 루머와 일부 매점매석 행위가 더해져 일선 약국의 고충은 날이 갈수록 가중되고 있다"면서 "이러한 사태가 하루속히 해결되지 못하면 결국 그 피해는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정근 TF팀장은 "소위 K-바이오산업이 각광을 받고있지만 불행히도 의약품 원료 국내 자급율은 12%에 불과한 현실을 정부는 직시하고 종합적이고 장기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며 "회원약사들의 고충과 불편을 신속히 해소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밝혔다.
    강신국 기자(ksk@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약사
      한시적으로 다빈도 품목 대체조제라도 풀어야한다.
      지금도 똑같은 성분약 여러가지 갖고 있는 게 허다하다.
      병원들 알깝 때문에 품절도 알깝 상위권부터 품절되는게 현실이다.
      당뇨,혈압같은 약 말고 단순한 소염진통제,감기증상완화제들은 대폭 대체조체를 활성화시키는 것부터 우선이다.
      23.09.12 09:41:00
      0 수정 삭제 0 0
    • 품목허가 취소
      제대로 전국적으로 공급도 못하는 약.
      전국적으로 품절이 1달이상 지속되는 것들은 허가 취소해야 한다고 봄. ㅇㅇ
      23.09.11 17:33:12
      0 수정 삭제 1 2
    • 원료자급율
      이게 문제가 아니라..
      인건비 시설투자비 원자재값 다 오르는 마당에 약가를 박하게 책정해 놓으니 누가 만드냐고... 원료 국내에서 만들면 그 원가가 중국, 인도산보다 가격경쟁력도 없을건데 ㅋㅋ 도덕윤리적 당위성으로 접근하니 이게 되나?
      23.09.11 17:08:16
      0 수정 삭제 0 2
    • 약가
      약가
      약을 제조하는데 얼마나 어렵고 규정도 심한데
      약값을 똥값 취급해 놓으니...
      원료를 계속 싼 원료를 사용하고 있으니 아무래도 확실히 품질은 낮아질 가능성이 높다고 본다. 점점점 우리는 저급약을 먹게 되는 것이다. !!!
      23.09.11 15:46:03
      0 수정 삭제 3 1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약사 99% 품절약 고통...1년 이상 겪고있다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