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채용
정보
    같은약인데 전문-일반약 동시유통…약국가 '불만'
    기사입력 : 17.06.21 06:14:52
    4
    플친추가
    듀파락이지(일반)·듀파락(전문) 같은 성분, 다른 보험코드…잦은 품절도 문제



    “성분도 용량도 같고, 분명 같은 약인데 왜 굳이 다른 약으로 분류해야 하죠. 거기다 한 약은 주기적으로 품절인데 약국에 있는 약으로 조제도 못하고, 도저히 이해가 안되네요.”

    서울의 한 약사는 병원에서 듀파락이지 처방이 나올때마다 약 재고가 있는지 없는지부터 확인하느라 바쁘다. 처방은 계속 나오지만 주기적으로 약이 품절되는 통에 곤란을 겪을 때가 적지 않기 때문이다.

    ‘듀파락이지’가 품절돼 약이 없을때마다 약사는 조제실에 남아있는 ‘듀파락’으로 조제해도 되지 않을까하는 궁금증이 들곤한다고 했다. 약사가 판단하기에 이 두 약은 분명 같은 약인데도 불구하고 하나는 일반약, 하나는 전문약으로 분류돼 있고 보험 청구코드도 다르기 때문이다.

    실제 듀파락이지와 듀파락은 lactulose 성분으로 같은 성분, 같은 용량으로 약국에 유통된다. 약 포장도 차이가 거의 없다. 다른 점은 두 약의 적응증이다.

    듀파락이지의 경우 일반약으로 소아과에서 처방이 많은 삼투성 변비약으로, 성인들의 변비 질환 등에도 처방되고 있다. 듀파락은 전문약으로 간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간성혼수 환자에 처방되고 있다.

    문제는 대부분 병원에서 처방돼 나오는 약은 듀파락이지란 점이다. 이 약은 수년째 지속적으로 품절을 반복하고 있는 대표적인 제품 중 하나로 꼽힌다. 최근에는 대표적인 경쟁 품목 중 하나의 약이 생산 중단 되면서 듀파락이지의 품절이 더 잦아졌다는게 약사들의 말이다.
    서울의 한 약사는 “듀파락과 듀파락이지는 같은 약인데도 불구하고 두 약의 보험코드가 달라 굳이 두 약을 따로 구입해 놓아야 하는 상황”이라며 “듀파락이지의 경우 공급도 원활하지 않고 자주 품절인데 병원 처방은 거의 이 약으로 나오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경기도 부천의 한 약사도 “두개 약의 적응증이 달라 모두 구입하고 있는데 병원에선 대부분이 듀파락이지로만 처방을 하고 있다”면서 “전문약인 듀파락은 처방이 거의 없어 재고로 쌓이다 유효기간이 지나서 폐기하는 경우가 많아 최대한 소량만 보유하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약사들은 굳이 같은 성분, 같은 용량과 함량의 약을 다른 약으로 분류해 유통하는데 더해 이중 한 개 약으로만 처방이 몰려 품절이 지속되고 있는 점을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다.

    서울의 또 다른 약사는 “같은 성분, 함량, 제형인 약을 효능 및 효과 등에 따라 전문약과 일반약으로 분류하는 동시분류인 것으로 보이는데, 약을 취급하는 약국에선 이해할 수 없는 부분 중 하나”라며 “이들 약 중 처방이 편한 일반약 시럽제로 병의원 처방이 몰려 약이 품절되고 전문약은 거의 처방이 없어 약국에서 재고로 떠안고 있다 폐기해야 하는 상황을 이해할 수 없다고”고 토로했다.

    이 같은 상황에 대해 관련 업체는 같은 약이 일반약과 전문약으로 분류된 것은 적응증에 따라 정식 절차를 통해 진행된 것이라고 밝힌 한편, 약의 품절은 경쟁 품목에 생산 중단 등이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약이 분류된 것은 회사 차원에서 전략적 측면 등은 없는 것으로 안다”면서 “다만 듀파락이지의 품절이 일어난 것은 크린락 등 경쟁 품목 생산이 중단되는 등에 따라 물리적으로 수요가 늘어 물량이 달린거지 원료수급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김지은 기자(bob83@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아래 전문가님
      어떻게 다른지요
      비전문가인 개국약사가 모르는 두 약의 차이점은 뭔가요?
      전문가님이 가르쳐 주세요
      17.06.21 13:41:35
      0 수정 삭제 3 1
    • 동감합니다
      같이 공부합시다.
      개국 약국장님들.. 공부 좀 하셔야겠습니다. 모교에서 개최하는 세미나에도 좀 오세요.
      17.06.21 10:17:36
      0 수정 삭제 0 2
    • 전문가
      기사 제목 수정이 어떨까요?
      물론 의약품 조성까지는 비전문가인 개국약사의 발언을 인용했다고는 하지만, "같은약인데"라는 확증적 문구를 쓰기에는 최소한 허가권자에 사전 확인 정도는 필요하지 않을까요?
      17.06.21 08:36:38
      1 수정 삭제 0 8
    • 전문가
      주성분만 같다고 같은 약이라고 확신하는 수준은..
      주성분 함량은 그 약에 대해서 많은 부분을 보여주지만 모든걸 보여주진 않습니다.
      주성분과 함량이 같다고 두개가 똑같은 약이라고 확신하는 것은 이쪽에 대한 지식 부족을 느끼게 하네요.
      17.06.21 08:33:58
      1 수정 삭제 2 15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같은약인데 전문-일반약 동시유통…약국가 불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