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닥터나우 "배달약국, 찬반아닌 오류축소 논의해야"
기사입력 : 21.10.12 12:03:20
6
플친추가

기업 이사, 국감 참석 후 SNS 게시…"장 대표 참고인 답변, 의료체계 역사되길"

"많은 국민, 비대면 서비스 유용히 쓰고 있어…건강·편익이 핵심"

[데일리팜=이정환 기자] 올해 복지부 국정감사장을 뜨겁게 달군 처방약 배달앱(App) 스타트업 닥터나우 경영진이 '비대면 배달약국'이 찬·반 갈등이 아닌 국민 건강·편익을 목표로 오류를 줄여나가는 방향의 논의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닥터나우 이사 직책을 맡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한 A씨는 의사 출신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신현영 의원 질의에 장지호 대표가 답변하는 국감 영상에 대해 "이 사진이 우리나라 의료체계 역사에 일부분으로 남을 수 있길 (기대한다)"이라는 코멘트를 남기기도 했다.

지난 7일 장지호 대표와 함께 복지부 국감 출석을 위해 국회를 방문한 A씨는 장 대표가 국회 답변을 마친 뒤 A씨 자신의 SNS에 사진과 함께 비대면 진료 플랫폼, 배달약국 관련 게시글을 올렸다.

A씨는 비대면 진료, 즉 배달약국에 대해 된다, 안 된다 식의 찬반 논의가 아닌 어떻게 오류를 줄일지를 논의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아울러 국감장에서 신 의원 질의에 닥터나우 등 배달약국, 비대면 진료 앱 관련 답변을 한 장 대표를 향해 A씨는 "짧은 기간 준비했는데도 모든 걸 프로답게 발언해준 내 파트너에게 정말 리스펙! 발언 정말 잘했음"이라고 독려했다.

 ▲닥터나우 경영진은 지난 7일 국감 참석 후 SNS에 배달약국 앱 관련 견해를 게시했다.


A씨는 "국감 준비하면서 참 어려웠고 힘들었지만, 우리 의견을 말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신현영 의원님께 보답하려 정말 열심히 준비했다"며 "많은 분들이 우려하지만, 더 많은 분들이 우리 서비스를 유용히 쓰고 있다는 걸 말하고 싶었다"고 피력했다.

이어 "비대면 진료가 된다, 안 된다 논의가 아닌 국민 건강·편익을 핵심으로 어떻게 오류를 줄여나갈까를 논의가 이뤄졌으면 좋겠다"며 "(신 의원 질의와 장 대표가 답하는)이 사진이 우리나라 의료체계 역사이 일부분으로 남을 수 있길"이라고 말했다.
이정환 기자(junghwanss@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장지호
    닥터나우 = 수수료 장사꾼
    국민의 편의성이라는 양의 탈을 쓴채 지역의료생태계를 독점하고 마비시키려는 악덕 플랫폼은 물러나야한다. 당신이 주장하는 것처럼 의료처방 과정은 음식배달처럼 편의성에만 중점을 두는 것이 아니라 국민의 생명과 안정성을 보장해야한다. 그렇게 치면 백신도 그냥 배달해서 맞고 하지 왜 굳이 코로나 위험 무릅쓰고 대면으로 백신맞는가? 닥터나우같은 플랫폼은 결국 의료생태계 독점 이후 배달료와 수수료를 올려서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며 서민들의 경제적 부담만 더욱더 가중시킬 것이다. 제발 근시안적 사고로 편리성에만 집중하여 소탐대실의 우는 범하지말자
    21.10.13 15:09:00
    0 수정 삭제 5 1
  • 장지호
    닥터나우 = 수수료 장사꾼
    국민의 편의성이라는 양의 탈을 쓴채 지역의료생태계를 독점하고 마비시키려는 악덕 플랫폼은 물러나야한다. 당신이 주장하는 것처럼 의료처방 과정은 음식배달처럼 편의성에만 중점을 두는 것이 아니라 국민의 생명과 안정성을 보장해야한다. 그렇게 치면 백신도 그냥 배달해서 맞고 하지 왜 굳이 코로나 위험 무릅쓰고 대면으로 백신맞는가? 닥터나우같은 플랫폼은 결국 의료생태계 독점 이후 배달료와 수수료를 올려서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며 서민들의 경제적 부담만 더욱더 가중시킬 것이다. 제발 근시안적 사고로 편리성에만 집중하여 소탐대실의 우는 범하지말자
    21.10.13 15:08:57
    0 수정 삭제 2 0
  • 132
    투샷은
    약사회장과 스타트업 대표랑 투샷이 좋은데
    21.10.12 23:09:26
    0 수정 삭제 2 0
  • ㄴㄴ
    일단 대체가능한 앱부터 출시하자
    감히 약국을 개무시하고 니들이 멀쩡하게 장사할 수 있을거 같냐?
    함해보자 ㅁㅊ새끼
    21.10.12 22:22:06
    0 수정 삭제 1 3
  • 불법입니다
    그건 너네 수수료 장사일뿐입니다
    약사회에는 빨리 한시적 비대면진료를 중단시키고 저들의 근거자체를 없어야 합니다
    21.10.12 20:27:27
    0 수정 삭제 5 2
  • 성소민
    안전은 도외시하면서 건강?
    약권하는 사회가 좋은 사회일 수 없고,
    약권하는 배달앱이 좋은 앱일 수 없다.

    편익이라는 이름으로 약을 권하는 배달앱이
    국민의 건강을 위한다는 것은 고양이가 쥐 생각
    한다는 것과 같은 의미일 것이다.
    21.10.12 17:48:01
    0 수정 삭제 7 3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닥터나우 배달약국, 찬반아닌 오류축소 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