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테고사이언스, 동종유래세포치료제 2상 진입
기사입력 : 21.01.05 09:38:21
0
플친추가

임상1상에서 ‘TPX-115’ 안전성 확인



[데일리팜=노병철 기자]
세포치료제 선도기업 테고사이언스(대표 전세화)는 회전근개파열 동종유래 세포치료제의 임상2상 진입을 위한 임상1상 안전성 평가가 완료됐다고 5일 밝혔다.

회전근개 부분파열을 적응증으로 하는 동종유래 섬유아세포치료제 TPX-115는 임상1상에서 안전성이 확인돼 임상2상에 진입한다. 지난해 10월 임상1상의 첫 환자 등록 후, 12월 31일 1상의 환자 전원에 대한 안전성 평가를 완료했다.

테고사이언스의 독보적인 기술로 개발된 TPX-115는 국내 5000억원, 해외 13조원 규모에 달하는 관련시장에서 First-in-Class 신약으로 주목받고 있다. TPX-115는 건 세포를 대체하는 섬유아세포에서 분비되는 성장인자와 세포외기질 등, 건을 구성하는 주요 단백질을 통해 부분파열된 어깨힘줄의 구조적인 개선을 돕는다.

테고사이언스 관계자는 “TPX-115의 임상1상이 순조롭게 진행되어 예상보다 빠르게 임상 2상에 진입했다. 임상2상도 성공적으로 진행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 말하며 “TPX-115의 미국 FDA 허가를 위해, 지난 해 이미 현지 CRO와의 계약체결을 마치고 현재 자료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노병철 기자(sasiman@dailypharm.com)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테고사이언스, 동종유래세포치료제 2상 진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