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비돈·피라맥스·클로로퀸 광풍…약국만 '어리둥절'
기사입력 : 21.01.05 06:20:49
12
플친추가

코로나 장기화에 '출처 없는 루머' 노인층 확산

약국에도 문의 전화 이어져…분업예외지역으로 '약찾아 삼만리'


[데일리팜=강혜경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에 출처 없는 뉴스 확산 역시 끊이지 않고 있다.

연일 확진자수 1000명대가 이어지면서 시민들의 불안이 심화되는 가운데 이번에는 노인층에서 '클로로퀸이 코로나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루머가 확산되면서 약국에도 문의 전화가 이어지고 있다.

대표적인 약이 포비돈 요오드, 피라맥스, 클로로퀸, 덱사메타손 등이다. 약사들은 젊은 층들이 해외직구를 통해 알음알음 클로로퀸 등을 구매하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노인층에서 소문이 확산되고 있는 만큼 파급효과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확산되는 내용은 '정부가 정치적 이유로 근본적인 대책을 취하지 않고 있어 이제 우리 건강을 스스로 지켜야 한다. 확진자가 늘면 병원에 가는 것이 불가능해지므로 아스피린, 항생제, 감기약 등을 사둬야 한다'는 내용과 더불어 '코로나 확진자였다. 열 시작 전에 해열제·감기약을 복용하라. 감기약 이름은 하이드록시 클로로퀸이다' 등이다.

이같은 내용은 모두 검증된 사실이 아니다. 약국과 병의원은 필수시설로 분류되기 때문에 정부가 3단계로 격상을 한다고 하더라도 운영이 가능하며, 하이드록시 클로로퀸은 감기약이 아닌 말라리아 치료제라는 점이다.

클로로퀸이 이토록 유명세를 탄 이유는 지난해 5월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복용했다고 밝힌 바 있고, 브라질 보우소나루 대통령 역시 이 약을 복용하고 코로나19에 걸렸다 완치했다고 주장하며 화제됐기 때문이다.

이같은 이유로 SNS상에는 '클로로퀸이 면역 향상에 도움이 된다. 면역력이 우려되는 환자에게 처방이 내려진다. 그만큼 안전한 약이다', '중국 고위간부들이 클로로퀸을 비타민D와 아연과 함께 먹는다'는 등의 내용으로 확산되고 있다.

하지만 이미 세계보건기구(WHO)는 이 약이 코로나19 예방·치료 효과가 없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고 임상에서도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미국 식품의약국 FDA은 지난 6월 하이드록시클로로퀸 긴급 사용 승인을 취소한 바 있다.

코로나19 치료제가 없는 동안 코로나19 중앙임상위원회 역시 항바이러스 치료에 사용을 권고한 바 있으나, 지난해 6월21일 코로나 치료제로 렘데시비르를 권고하기로 결정하고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클로로퀸은 더 이상 권장하지 않기로 했다.

제약사와 약사들은 곤혹스럽다는 입장이다.

앞서 신풍제약은 피라맥스와 관련해 '피라맥스는 말라리아 치료제로 허가받은 전문의약품으로 말라리아로 확진된 경우 전문의의 처방을 받아 복용할 수 있다. 아직까지 코비드19의 예방에 대해서는 연구된 바 없다'며 '전문의의 판단과 환자의 동의하에 임상에 참여하는 환자에게만 제한적으로 투여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수도권의 한 약사는 "피라맥스와 클로로퀸을 구입할 수 있느냐는 문의 전화가 일부 있었다"며 "클로로퀸과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모두 심장박동 문제와 저혈압, 근육, 신경계 훼손 등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고, 더욱이 직구 등으로 구입할 수 있는 약은 용량도 높아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약사도 "구입 문의에 '처방이 있어야 구입할 수 있다'고 하자 의약분업 예외지역 약국에 가면 구입할 수 있느냐고 반문하기도 하더라"라며 "코로나 상황에 불안감이 더해지면서 빚어지고 있는 해프닝인 것 같다. 불안이 잠잠해지기 전까지는 같은 현상이 이어질 것 같다"고 말했다.
강혜경 기자(khk@dailypharm.com )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 쓰레기척결
    쓰레기 기사 ㅉㅉㅉ
    언제 정부에서 피라맥스가 효과가 없다고 했나? 이런 쓰레기 기자가 쓰레기같은 기사를... ㅉㅉ 이런 기자도 월급주는가?
    21.01.09 15:27:17
    0 수정 삭제 13 3
  • 문가
    기사쓸게없음 그냥가만히있어
    당신이 기사에 표기한약들...모든약을 똑같이 취급하지말고 똑바로 알아보고 글을 싸지르쇼.. 한심한양반ㅉㅉ
    21.01.09 10:52:31
    0 수정 삭제 9 1
  • 김창환
    포비돈요오드 희석액 코속세정으로 바이러스 퇴치
    이미 오래 전부터 광범위한 살균.소독제입니다.
    코속으로 들어오는 바이러스를 차단을 해야 합니다.
    마스크쓰기와 방역지침을 준수하고 스스로 자신을 보호합시다
    21.01.07 13:49:56
    0 수정 삭제 1 1
  • ㅇ.,ㅇ.,
    ㅋㅋ 임상성공하면 없던 효능이 생기냐?
    임상결과 나오기 전까지는 코로나에 효과 하나도 없고
    임상 끝나면 결과가 생김?
    아 임상이 기존물질에 없던 약효를 만들어내는 실험인가보다 ㅋㅋ
    21.01.07 13:34:36
    0 수정 삭제 3 1
  • ㅇ.,ㅇ.,
    ㅋㅋ 임상성공하면 없던 효능이 생기냐?
    임상결과 나오기 전까지는 코로나에 효과 하나도 없고
    임상 끝나면 결과가 생김?
    아 임상이 기존물질에 없던 약효를 만들어내는 실험인가보다 ㅋㅋ
    21.01.07 13:34:23
    0 수정 삭제 1 1
  • 초고령사회
    많이 사서들 잡수세요...
    말 안듣는 옹고집불통에 사회혼란 부추기는 태극귀신 개독 노인네들이 줄어든다는 의미니까...
    21.01.05 15:41:27
    0 수정 삭제 3 11
  • 클로르퀸
    백신은 언제나 맞을지
    백신없으면 종결없다. 글구 클로르퀸 효과있는건 사실인거 같다 미국 브라질 대통령이 괜히 복용했겠나
    21.01.05 09:59:27
    0 수정 삭제 8 4
  • 한심하다.
    기자양반
    지금 그러면 확진되면 아무것도 하지않고 죽으란소리요...?
    21.01.05 09:34:57
    0 수정 삭제 8 4
  • ㅋㅋㅋㅋ
    기더기 뒈져라
    출처없는 뉴스 따지기 전에 근거없는 니놈의 뉴스도 신경좀 쓰지 그래? 약의 기전도 공부 안하고 그냥 글만 싸지르면 되는줄 아나?
    21.01.05 09:23:58
    0 수정 삭제 17 2
  • ㅋㅋㅋ
    나같으면 지금이라도 탈출한다
    피라맥스 팬클럽이 이렇게 많냐? ㅋㅋ
    다른 기사에는 한마디 없고
    피라맥스에만 발작 일으키네.
    21.01.05 09:03:34
    0 수정 삭제 7 8
  • 머야이거
    좀 제대로알고
    좀 제대로 알고 기사 써주세요. 클로로퀸이라고 싸잡아 말하면 피라맥스인줄 알자나요. 피라맥스도 말라리야 약이니까. 엄연히 다른 물질이고 기전이 다른데 저렇게 대놓고 서놓으면 거짓 정보아닙니까? 기자라는 양반이 머하는 겁니까 날로 돈벌어 먹을려고 그러네 이거.
    21.01.05 08:52:16
    0 수정 삭제 13 3
  • 대깨문이다
    기자야. 뭔 말을 하고 싶은거냐?
    이봐. 강혜경. 도대체 뭔 말을 하고 싶은 거냐? 기사를 독자가 알아 볼수 있게, 가독성이 좋게해서 글을 쓸수는 없는거니? 참.. 글을 이렇게 못쓰는 것도 재주라면 재주지만, 글로 밥 빌어 먹는 기자가 이따위로 글을 쓰면 밥 빌어 먹을 수나 있겠나 싶다. 너를 고용한 데일리팜 사장도 짠하다. 짠해.
    21.01.05 08:44:56
    0 수정 삭제 9 4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포비돈·피라맥스·클로로퀸 광풍…약국만 어리둥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