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갯속' 코로나 검사키트 약국 안착, 이번 주 판가름
기사입력 : 21.05.03 12:19:40
3
플친추가
편리·호기심 장점도 있지만 정확도 등은 갸웃

선별진료소 PCR 무료 검사 등도 난관


[데일리팜=강혜경 기자] 이르면 이번 주 중 코로나 검사키트 약국 시장 안착 여부가 판가름 날 전망이다.

지난 주부터 SD바이오센서와 휴마시스 코로나 검사키트 등이 약국에 유통되기는 했지만, 이번 주부터 본격적으로 유통될 전망이어서 '약국 소비자 수요도' 등이 이번 주 내로 판가름 날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29일과 30일부터 유통됐지만 일부 약국에만 키트가 유통되고, 여기에 가수요까지 몰려 실제 약국에서의 키트 수요도가 얼마나 될 지는 예측하기 어려웠기 때문이다.



 ▲약국에 진열된 코로나 검사키트들


약국들은 아직까지 수요도를 판단하기는 시기상조이지만, 물량이 안정화됨에 따라 전반적인 시장 상황에 대한 윤곽이 잡힐 것으로 예상했다.

우선 '개인 구매'와 '대량 구매' 등의 경우가 있다. 개인 구매의 경우 호기심과 편의성 등으로 인해 일회성에 그칠 수 있는 반면, 기업체 등의 대량 구매의 경우 지속적인 수요가 예상된다. 실제 일부 약국에서는 '10개' 단위 구매도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A약국은 "구입 가능 여부를 전화로 문의한 뒤 10개를 구입한 경우가 있었다"면서 "다만 아직까지는 취급 약국 자체가 많지 않아 앞으로의 수요는 판단하기 이른 상황"이라고 말했다.

또한 정확성과 선별진료소 무료 PCR 검사 등도 난제다.

B약국은 "사용자 개인의 사용에 따라 결과가 좌우될 수 있기 때문에 자칫 제대로 검체채취를 하지 않으면 위음성, 위양성의 결과가 나올 수도 있다"면서 "선별진료소를 통한 무료 PCR검사 등을 받는 게 보다 낫다는 의견들도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이유로 아직까지 취급을 고심하고 있는 약국들도 적지 않다.

C약국은 "우선 반품이 가능한 제품의 경우 '들여 놓자'는 약국들이 있어 약국의 수요는 꽤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소비자 구매로 얼마나 이어질 지는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면서 "키트를 들여 놓은 약국들은 아직까지 문의나 판매가 많지 않다고 하고, 언론을 보면 취급 약국이 없다고 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달 중순쯤 전체적인 시장의 윤곽이 그려지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강혜경 기자(khk@dailypharm.com )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관련기사
  • 약사
    아직 인기는 별로 없다는 말같네.
    코로나 검진키트 좀 팔아줄려고 광고기사 쓴 것 같은데
    약국 반응이 영 시원찮거든.
    \"놔두면 팔릴테니 좀만 더 기다려 봐라~\"
    이런 뉘앙스구만.
    21.05.03 16:20:31
    0 수정 삭제 1 0
  • 무능좌파
    다른나라는 점점 일상으로 돌아간다
    우리나라는 언제 일상으로 돌아가냐?
    21.05.03 14:47:21
    0 수정 삭제 3 3
  • ㅋㅋㅋ
    강혜경 기자가 키트 기사 담당이네~
    한약사를 위해 구인구직도 만들어주고~ 서로 맨날 치고박게 하게 해주고~ ㅋㅋㅋ
    약사들은 원래 신경 안써도 돼~ ㅋㅋㅋㅋ
    한의사 신문 사이트에 한약사 구인구직 만들었으면 미쳤냐고 쌍욕하고 난리났을건데 약사들은 그래도 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맨날 치고박고 싸우니 사이트 조회수 팍팍 올라가고 얼마나 좋아??
    신국이 최고~! 데일리팜 최고~!!!
    김남주 바이오 광고주 최고~!!! 우주천사 강신국~!! 우주천사 이정석~!!!
    21.05.03 13:31:58
    0 수정 삭제 3 2
0/300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안갯속 코로나 검사키트 약국 안착, 이번 주 판가름